컨텐츠 바로가기

부평구, 공원 여자화장실 전체에 여성 안심 비상벨 설치

--

2016-08-26  <발행 제245호>

인쇄하기

부평구는 여성들이 안전한 도시를 만들기 위해 오는 30일까지 관내 도시공원 30개소의 여자화장실에 ‘여성 안심 비상벨’ 설치 작업을 완료할 계획이다.
부평구는 ‘강남구 화장실 묻지 마 살인 사건’ 등 여성을 대상으로 한 강력범죄가 끊이지 않음에 따라 여성 이용자들의 불안감을 줄이고 범죄로부터 구민을 보호하기 위해 도시공원 화장실 비상벨 설치 계획을 세웠다.
여성 안심 비상벨은 여성화장실(장애인화장실 포함) 각 칸과 세면기 위에 설치된 벨을 누르면 전화 회선을 통해 112 긴급신고가 이뤄져 해당 경찰서 지구대에서 곧바로 출동하게 설계돼 있다.
긴급신고가 이루어짐과 동시에 화장실 입구에 설치된 경광등이 작동하고 경고음도 울려 주변 통행자의 관심을 끌게 되면서 위급상황을 전파, 범죄를 예방할 수 있다.
구는 관내 공원화장실 36개소 가운데 신트리공원 등 비상벨이 설치된 4개소와 곧 신축 공사를 벌일 2개소를 제외한 30개소에 이달 말까지 비상벨 설치를 마무리할 방침이다.


공원녹지과 ☎ 032-509-6973

목록

자료관리 담당자

  • 담당부서 : 본청
  • 담당팀 : 홍보담당관
  • 전화 : 032-509-6390

만족도 평가

결과보기